매거진

늘 새로운 이야기가 있는 야크마을만의 소식지

  • 비자트

    비자트 웰컴센터를 소개합니다.

    야크마을의 힐링 플레이스 '비자트'와 만나는 첫 번째 공간, 비자트 웰컴센터입니다. 비자트 고객님들을 반기는 웰컴센터는 체크인/체크아웃을 할 수 있는 곳이자 아웃도어 풀로 이어지는 수경공간으로 갈 수 있는 통로입니다. 프런트에서는 고객님들을 맞이할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체크인과 체크아웃뿐 아니라 비자트 객실과 관련한 문의 사항은 모두 이곳, 웰컴센터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 비자트 웰컴센터로 오는 길 야크마을을 들어서서 정면에 보이는 큰 통유리로 된 건물을 지나 정면에 보이는 나무 로터리에서 좌회전, 정면에 보이는 'BIZART'라고 쓰여 있는 회색 곡선의 건물입니다.

    자세히 보기
  • 야크마을

    야크마을을 제대로 즐기는 방법 5

    제주 색달동에 자연과 함께 푹 쉬어갈 수 있는 야크마을이 오픈했습니다. 야크마을에서 여름휴가를 보낼 분들이 야크마을의 매력을 놓치지 않도록 야크마을 즐기는 방법을 소개합니다. 야크마을에서만 쉬어도 하루가 모자랄 거예요. 1. 야크래 걸으며 숨겨진 포토스팟 찾기 '야크가 오는 길'이라는 뜻의 야크래는 야크마을을 둘러 있는 2km가 넘는 산책길입니다. 감귤나무와 동백나무가 늘어서 있어 여름에는 푸릇푸릇한 모습을, 겨울에는 감귤이 열리고 꽃이 핀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야크마을 곳곳에는 숨겨진 포토스팟이 있어, 산책하며 사진을 남기기에도 좋습니다. 2. 넓은 아웃도어 풀에서 한라산 바라보며 물놀이하기 야크마을의 자랑인 아웃도어 풀은 사계절 내내 즐길 수 있는 수영장입니다. 유아 풀과 사우나도 따로 마련되어있어, 남녀노소 즐기기 좋습니다. 아웃도어 풀의 물은 지하 200m 암반수를 사용해 피부에도 좋습니다. 아웃도어 풀은 비자트 투숙객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무제한 이용할 수 있습니다. 물놀이하며 바라보는 한라산을 배경으로 사진 한 컷 찍어보세요. 3. 라이크 어 야크 가는 길에서 사진 한 장 옛 감귤창고와 현대적인 건물이 어우러지는 공간, 라이크 어 야크 입니다. 지속가능한 지구 환경을 만들어 주는 야크를 닮고자 한 야크마을의 마음이 담긴 공간입니다. 주변이 수공간으로 꾸며져 있어 해가 뜨고 질 때 특히 멋진 공간입니다. 웰컴센터와 아웃도어 풀을 잇는 길 위에서 예쁜 사진 한 장 남겨보세요. 4. 두도 레스토랑에서 근사한 저녁 먹기 깔끔한 조식으로 잘 알려진 두도 레스토랑은 저녁에는 근사한 레스토랑으로 변신합니다. 제주 다이닝인 제주 은갈치 구이 정식과 두도 숙성 삼겹살 정식과 같은 한식, 제주 해산물이 가득 올라간 제주 바르 파스타, 제주 표고를 사용한 한우 안심 크림 파스타까지 취향대로 맛볼 수 있습니다. 5. 서울앵무새 제주점에서만 판매하는 시그니처 메뉴 맛보기 감각적인 디저트로 유명한 서울 앵무새가 제주점을 오픈했습니다. 제주까지 찾아와주시는 분들을 위해 특별 메뉴를 준비했습니다. 한라산과 닮은 한라산 시나몬롤과 색감이 예쁜 한라봉 범벅을 제주점에서 맛보세요. 화려한 파사드와 귀여운 서울앵무새, 야크 앞에서의 사진도 잊지 마세요.

    자세히 보기
  • 야크마을

    한적해서 더 좋은! 야크마을 옆 오름 ‘우보악’

    여유롭게 자연을 만끽하고자 도시를 피해 제주로 여행을 왔지만, 같은 마음으로 여행하러 온 사람들이 많아 붐비지 않는 곳을 찾기 힘들죠. 그래서, 남들은 잘 모르는! 한적해서 좋은! 그런 오름을 찾으시는 분들에게 추천합니다. 야크마을에서 걸어서 다녀올 수 있는 우보악(우보오름)입니다. [우보 오름을 오르는 능선길] 우보악은 높이 약 300m로 높지 않은 오름입니다. 야크마을부터 출발해 다시 야크마을로 돌아오는데 5.8km 정도로 천천히 사진을 찍으며 걸어도 2시간이면 충분히 둘러볼 수 있습니다. 우보악을 오르는 길에는 몇 가지 갈래가 있는데, 그중 능선을 따라 한라산과 바다, 오름들을 감상하며 올랐다가 편백 숲으로 내려오는 코스를 소개합니다. 우보악 트레킹 코스 우보악 코스 구글 지도 링크 : 야크마을-우보악 산책 코스 추천 시간대 : 이른 아침 혹은 오후 늦은 시간 (뜨거운 낮 시간은 피해주세요!) 난이도 : 하 (경사가 급하지 않아 편하게 올라갈 수 있어요.) 웰컴센터 옆 소나무 길에서 시작해 우보악을 다녀왔습니다. 소나무길을 따라 야크마을을 나오면 그때부터 야크마을 밖의 풍경을 만날 수 있습니다. 지도의 길을 따라 걷다 보면 넓은 초원도 만날 수 있습니다. 우보악을 가는 길에는 3번의 갈림길이 나옵니다. 풍경을 감상하다 보면 다른 곳으로 빠질 수 있으니 갈림길마다 첨부한 구글지도를 잘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야크마을 내 소나무 길] 지도를 따라 걷다 완만한 경사를 만나는 지점에 도착합니다. 완만한 경사를 지나면 큰 동산이 나타나고 그 길을 오르다 뒤를 돌아보는 순간 제주의 아름다운 풍경이 펼쳐집니다. 날씨가 좋은 날이라면 한라산뿐 아니라 멀리 서귀포 시내와 문섬까지도 볼 수 있어요. [우보악으로 이어지는 오름길, 블랙야크 강태선 회장님이 동산에 올라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오전 7시 경, 우보악 가는 길 오름길에서 바라 본 풍경. 멀리 서귀포 시내와 바다까지 한눈에 들어온다.] 한라산과 서귀포 시내, 그리고 주변 경관을 감상하며 거닐다보면, 우보악으로 이어지고 우보악의 산불 감시 초소를 만날 수 있습니다. 이 길이 바로 인생샷을 건질 수 있는 포토 스팟입니다. 쭉 뻗은 길과 한라산이 잘 어우러집니다. 산불 감시 초소를 지나면 길은 편백 숲으로 이어집니다. 여기서부터는 계단이지만, 계단이 가파르지 않아 어렵지 않게 내려갈 수 있습니다. [편백 숲을 내려가는 강태선 회장님과 야크마을 직원] 편백 숲을 따라 내려가면 우보악 산책은 마무리되고 아기자기한 색달마을이 나옵니다. 색달마을을 산책하며 길을 따라오면 야크마을로 다시 돌아올 수 있습니다. 산책로는 오름이 포함되어 있지만 경사가 급하지 않고 힘을 크게 들이지 않고 가볍게 다녀올 수 있습니다. 게다가 한라산과 바다까지 볼 수 있어 제주를 즐기기도 좋은 코스입니다. 야크마을 주변에서 여유로운 산책을 하고 싶은 분들에게 우보악을 추천합니다. 우보악 트레킹 코스 우보악 코스 지도 링크 : 야크마을-우보악 산책 코스 추천 시간대 : 이른 아침 혹은 오후 늦은 시간 (뜨거운 낮 시간은 피해주세요!) 난이도 : 하 (경사가 급하지 않아 편하게 올라갈 수 있어요.)

    자세히 보기
  • 비자트

    제주를 사랑한 숙박시설, 비자트

    야크는 히말라야를 오르내리는 유일한 동물입니다. 험준한 고개를 넘을 때 짐을 운반해 주고 시기마다 털갈이를 해 사람에게 친환경 보온 소재를 내어줍니다. 배를 채울 때도 가지와 이파리만 먹어 환경과 함께 상생하는 법을 아는 동물입니다. 야크를 닮고 싶은 야크마을은 제주의 자연을 사랑하고 함께 하기 위해 노력합니다. 야크마을에 있는 숙박시설 ‘비자트’는 제주가 계속 아름답고 깨끗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1) 비자트의 옷걸이는 플라스틱 페트병을 재사용해 만들었습니다. 2) 욕실에서 사용할 양치 컵과 비누받침대는 플라스틱 제품 대신 스테인리스 제품을 사용합니다. 3) 비자트의 어매니티는 샴푸바와 패이스앤바디솝, 바디로션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종이 패키지는 환경공단의 인증을 받은 재활용 가능한 종이입니다. 4) 자연을 보호하는 실천 활동의 일부로 3박 이상일 경우 침대와 베개 시트를 교체해 드리고 있습니다. 다만 이용 중 오염이 있을 시 언제든 교체해 드리고 있습니다. 이처럼 비자트는 지구의 온난화를 막고 제주 환경을 살리는 활동에 적극 동참하고 있습니다. 비자트와 함께 제주 환경을 보존하면서 제주 자연 속에서 휴양을 만끽하세요.

    자세히 보기
전체 4
  • 야크마을
    한적해서 더 좋은! 야크마을 옆 오름 ‘우보악’
    여유롭게 자연을 만끽하고자 도시를 피해 제주로 여행을 왔지만, 같은 마음으로 여행하러 온 사람들이 많아 붐비지 않는 곳을 찾기 힘들죠. 그래서, 남들은 잘 모르는! 한적해서 좋은! 그런 오름을 찾으시는 분들에게 추천합니다. 야크마을에서 걸어서 다녀올 수 있는 우보악(우보오름)입니다. [우보 오름을 오르는 능선길] 우보악은 높이 약 300m로 높지 않은 오름입니다. 야크마을부터 출발해 다시 야크마을로 돌아오는데 5.8km 정도로 천천히 사진을 찍으며 걸어도 2시간이면 충분히 둘러볼 수 있습니다. 우보악을 오르는 길에는 몇 가지 갈래가 있는데, 그중 능선을 따라 한라산과 바다, 오름들을 감상하며 올랐다가 편백 숲으로 내려오는 코스를 소개합니다. 우보악 트레킹 코스 우보악 코스 구글 지도 링크 : 야크마을-우보악 산책 코스 추천 시간대 : 이른 아침 혹은 오후 늦은 시간 (뜨거운 낮 시간은 피해주세요!) 난이도 : 하 (경사가 급하지 않아 편하게 올라갈 수 있어요.) 웰컴센터 옆 소나무 길에서 시작해 우보악을 다녀왔습니다. 소나무길을 따라 야크마을을 나오면 그때부터 야크마을 밖의 풍경을 만날 수 있습니다. 지도의 길을 따라 걷다 보면 넓은 초원도 만날 수 있습니다. 우보악을 가는 길에는 3번의 갈림길이 나옵니다. 풍경을 감상하다 보면 다른 곳으로 빠질 수 있으니 갈림길마다 첨부한 구글지도를 잘 확인하시길 바랍니다. [야크마을 내 소나무 길] 지도를 따라 걷다 완만한 경사를 만나는 지점에 도착합니다. 완만한 경사를 지나면 큰 동산이 나타나고 그 길을 오르다 뒤를 돌아보는 순간 제주의 아름다운 풍경이 펼쳐집니다. 날씨가 좋은 날이라면 한라산뿐 아니라 멀리 서귀포 시내와 문섬까지도 볼 수 있어요. [우보악으로 이어지는 오름길, 블랙야크 강태선 회장님이 동산에 올라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오전 7시 경, 우보악 가는 길 오름길에서 바라 본 풍경. 멀리 서귀포 시내와 바다까지 한눈에 들어온다.] 한라산과 서귀포 시내, 그리고 주변 경관을 감상하며 거닐다보면, 우보악으로 이어지고 우보악의 산불 감시 초소를 만날 수 있습니다. 이 길이 바로 인생샷을 건질 수 있는 포토 스팟입니다. 쭉 뻗은 길과 한라산이 잘 어우러집니다. 산불 감시 초소를 지나면 길은 편백 숲으로 이어집니다. 여기서부터는 계단이지만, 계단이 가파르지 않아 어렵지 않게 내려갈 수 있습니다. [편백 숲을 내려가는 강태선 회장님과 야크마을 직원] 편백 숲을 따라 내려가면 우보악 산책은 마무리되고 아기자기한 색달마을이 나옵니다. 색달마을을 산책하며 길을 따라오면 야크마을로 다시 돌아올 수 있습니다. 산책로는 오름이 포함되어 있지만 경사가 급하지 않고 힘을 크게 들이지 않고 가볍게 다녀올 수 있습니다. 게다가 한라산과 바다까지 볼 수 있어 제주를 즐기기도 좋은 코스입니다. 야크마을 주변에서 여유로운 산책을 하고 싶은 분들에게 우보악을 추천합니다. 우보악 트레킹 코스 우보악 코스 지도 링크 : 야크마을-우보악 산책 코스 추천 시간대 : 이른 아침 혹은 오후 늦은 시간 (뜨거운 낮 시간은 피해주세요!) 난이도 : 하 (경사가 급하지 않아 편하게 올라갈 수 있어요.)
    자세히 보기
    비자트
    제주를 사랑한 숙박시설, 비자트
    야크는 히말라야를 오르내리는 유일한 동물입니다. 험준한 고개를 넘을 때 짐을 운반해 주고 시기마다 털갈이를 해 사람에게 친환경 보온 소재를 내어줍니다. 배를 채울 때도 가지와 이파리만 먹어 환경과 함께 상생하는 법을 아는 동물입니다. 야크를 닮고 싶은 야크마을은 제주의 자연을 사랑하고 함께 하기 위해 노력합니다. 야크마을에 있는 숙박시설 ‘비자트’는 제주가 계속 아름답고 깨끗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습니다. 1) 비자트의 옷걸이는 플라스틱 페트병을 재사용해 만들었습니다. 2) 욕실에서 사용할 양치 컵과 비누받침대는 플라스틱 제품 대신 스테인리스 제품을 사용합니다. 3) 비자트의 어매니티는 샴푸바와 패이스앤바디솝, 바디로션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종이 패키지는 환경공단의 인증을 받은 재활용 가능한 종이입니다. 4) 자연을 보호하는 실천 활동의 일부로 3박 이상일 경우 침대와 베개 시트를 교체해 드리고 있습니다. 다만 이용 중 오염이 있을 시 언제든 교체해 드리고 있습니다. 이처럼 비자트는 지구의 온난화를 막고 제주 환경을 살리는 활동에 적극 동참하고 있습니다. 비자트와 함께 제주 환경을 보존하면서 제주 자연 속에서 휴양을 만끽하세요.
    자세히 보기
    비자트
    비자트 웰컴센터를 소개합니다.
    야크마을의 힐링 플레이스 '비자트'와 만나는 첫 번째 공간, 비자트 웰컴센터입니다. 비자트 고객님들을 반기는 웰컴센터는 체크인/체크아웃을 할 수 있는 곳이자 아웃도어 풀로 이어지는 수경공간으로 갈 수 있는 통로입니다. 프런트에서는 고객님들을 맞이할 준비를 하고 있습니다. 체크인과 체크아웃뿐 아니라 비자트 객실과 관련한 문의 사항은 모두 이곳, 웰컴센터에서 하실 수 있습니다. ▶ 비자트 웰컴센터로 오는 길 야크마을을 들어서서 정면에 보이는 큰 통유리로 된 건물을 지나 정면에 보이는 나무 로터리에서 좌회전, 정면에 보이는 'BIZART'라고 쓰여 있는 회색 곡선의 건물입니다.
    자세히 보기
    야크마을
    야크마을을 제대로 즐기는 방법 5
    제주 색달동에 자연과 함께 푹 쉬어갈 수 있는 야크마을이 오픈했습니다. 야크마을에서 여름휴가를 보낼 분들이 야크마을의 매력을 놓치지 않도록 야크마을 즐기는 방법을 소개합니다. 야크마을에서만 쉬어도 하루가 모자랄 거예요. 1. 야크래 걸으며 숨겨진 포토스팟 찾기 '야크가 오는 길'이라는 뜻의 야크래는 야크마을을 둘러 있는 2km가 넘는 산책길입니다. 감귤나무와 동백나무가 늘어서 있어 여름에는 푸릇푸릇한 모습을, 겨울에는 감귤이 열리고 꽃이 핀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야크마을 곳곳에는 숨겨진 포토스팟이 있어, 산책하며 사진을 남기기에도 좋습니다. 2. 넓은 아웃도어 풀에서 한라산 바라보며 물놀이하기 야크마을의 자랑인 아웃도어 풀은 사계절 내내 즐길 수 있는 수영장입니다. 유아 풀과 사우나도 따로 마련되어있어, 남녀노소 즐기기 좋습니다. 아웃도어 풀의 물은 지하 200m 암반수를 사용해 피부에도 좋습니다. 아웃도어 풀은 비자트 투숙객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무제한 이용할 수 있습니다. 물놀이하며 바라보는 한라산을 배경으로 사진 한 컷 찍어보세요. 3. 라이크 어 야크 가는 길에서 사진 한 장 옛 감귤창고와 현대적인 건물이 어우러지는 공간, 라이크 어 야크 입니다. 지속가능한 지구 환경을 만들어 주는 야크를 닮고자 한 야크마을의 마음이 담긴 공간입니다. 주변이 수공간으로 꾸며져 있어 해가 뜨고 질 때 특히 멋진 공간입니다. 웰컴센터와 아웃도어 풀을 잇는 길 위에서 예쁜 사진 한 장 남겨보세요. 4. 두도 레스토랑에서 근사한 저녁 먹기 깔끔한 조식으로 잘 알려진 두도 레스토랑은 저녁에는 근사한 레스토랑으로 변신합니다. 제주 다이닝인 제주 은갈치 구이 정식과 두도 숙성 삼겹살 정식과 같은 한식, 제주 해산물이 가득 올라간 제주 바르 파스타, 제주 표고를 사용한 한우 안심 크림 파스타까지 취향대로 맛볼 수 있습니다. 5. 서울앵무새 제주점에서만 판매하는 시그니처 메뉴 맛보기 감각적인 디저트로 유명한 서울 앵무새가 제주점을 오픈했습니다. 제주까지 찾아와주시는 분들을 위해 특별 메뉴를 준비했습니다. 한라산과 닮은 한라산 시나몬롤과 색감이 예쁜 한라봉 범벅을 제주점에서 맛보세요. 화려한 파사드와 귀여운 서울앵무새, 야크 앞에서의 사진도 잊지 마세요.
    자세히 보기